Categories
자동차,주식 뉴스

친환경 기술 – 탈석유 보급 원년

인공 로봇

 2009 년은, HEV/EV 원년이라 말해도 좋았다. 2010 년부터 10 년간은 그 보급 시대가 될 것이다. 2010 년부터 대기업, Venture 기업이 뒤섞여 Hybrid 차와 전기 자동차를 투입해 온다. 지구 환경이 꼼짝달싹 못하게 된 지금, 자동차는 Gasoline에서 전기로의 전환기를 맞이했다. 지금까지는, Engine의 개량이나 차량의 경량화 등으로 연비를 높여, 특수 한 필터를 통해 배기 Gas 를억제해 왔다. 그러나, 최근의 기술개발은 전기를 어떻게 사용할지를 겨룬다. Hybrid 차가 가솔린 엔진과 전기 Motor를 병용해서 Gasoline 소비량을 줄인다. 가정용 전원으로도 충전 가능하며, 전기 Motor 만으로도 달릴 수 있도록 한 Plug In Hybrid 차도 나왔다. Engine 을 싣지 않고 충전지에서 끄집어낸 전기만으로 Motor를 돌려 주행하는 전기 자동차. 연료전지차는 한 단계 더 그 앞을 간다. 수소 Tank를 갖추어, 거기에서 공급한 수소와 산소를 화학반응으로 발전하여, Motor를 구동시킨다. 문제는 가격과 충전 Infrastructure 등 보급을 향한 과제 극복이다. 바로 Gasoline 차를 대신하지는 않겠지만, 앞으로의 10 년, 국가도 기업도 이들 친환경 분야를 성장 Engine이라 평가하고 있다.

IT 기술 고속 무선 통신 원년

 급속한 IT 기술 진화와 무선에 의한 Net 이용이 세계적으로 가속하고 있다. 무선에 의한 Net 통신의 보급에 의해, 외출 시에도 재택 시에도 변함없이 Internet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금년, 광 Fiber수준의 고속 통신이 실현된다. 향후, 고속 무선 통신의 보급이 진행되면 광 Fiber 등 유선의 통신·방송 Service를 일절 사용하지 않는 세대가 증가해 갈 가능성마저 있다. Broadband는 드디어 Glass 의실로부터 해방되는 시대가 된다. 이러한 고속 무선 통신의 보급은, 휴대전화의 다기능화를 재촉, 휴대전화는 보다 PC에 가까워지게 된다. 휴대전화용 Contents 도, 위치 정보를 한 Service 나 Game Soft의 배신 Service 등이 증가해 즐기는 방법이 한층 확대될 것이다. Net 단말로서 PC에서 휴대폰으로의 흐름이 가속하고 있다. 세계적인 휴대 Net 보급의 기폭제가 되고 있는 것이, 미국 Apple의 「i Phone」으로 대표되는 다기능 휴대 단말(Smart Phone)과 Smart Phone에서 사용할 수 있는 신세대 Communication·Service 의대 두다. Smart Phone 은, PC와  같이 자신이 사용하고 싶은 Software를 자유롭게 수중에 넣을 수 있는 것이 큰 특징. PC와 같은 Key 배열과 Touch Panel을 탑재해 문자도 쾌적하게 입력할 수 있다. Internet 과의 친화성도 높아, Internet 의 이용은 향후 PC 가 아닌 Smart Phone을 사용한 모바일(이동 이용 기기)이 중심이 된다고도 말해진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